통합검색


네버랜드 플랩북

탈것 속으로

  • 판매가 14,500원
  • 책정보 양장 16쪽 200*278mm 2020년 06월 10일
  • ISBN_13 978-89-527-4469-2

  • 도서유통상태
  • 정상유통
  • 트위터 트위터 트위터 트위터
  • 크게보기

  • 책 소개
  • 저자소개

책소개

나와 세상에 대한 궁금증을 해결해 주는
<네버랜드 플랩북> 시리즈
 
100여 개의 질문과 답, 흥미로운 플랩 속에 담겨 있는 놀라운 지식의 세계!
지구와 탈것 속으로 들어가 플랩을 펼쳐 보세요.
흥미로운 플랩이 여러분의 궁금증을 해결해 줄 거예요!
 
 
플랩을 들추며 스스로 재미있게 호기심을 해결해요!
<네버랜드 플랩북>
 
아이들은 세상에 관해 궁금한 것이 참 많다. <네버랜드 플랩북>은 아이들의 그러한 궁금증을 명쾌하게 해결해 주고 아이들 스스로 지식을 알아 나가도록 구성한, 시공주니어의 플랩북 시리즈이다. 플랩북의 장점은 재미와 학습을 동시에 충족시켜 준다는 데에 있다. 눈과 입으로 책을 읽는 것과 더불어 아이들이 직접 플랩을 들춰 보면서 재미있게 지적 호기심을 채우고, 탐구력을 높일 수 있는 것이다.
아이들이 궁금해하고 흥미를 갖는 주제인 ‘인체’, ‘공룡’, ‘정글’, ‘태양계’, ‘세계 지도’ 그리고 ‘바다’와 ‘우주’에 이어 이번에는 ‘지구’와 ‘탈것’을 선보인다. 앞으로도 더 다양한 주제와 형태의 플랩북으로 아이들의 궁금증을 해결해 줄 예정이다. 
 
 
▶ <네버랜드 플랩북> 시리즈의 특징
 
플랩으로 배우는 쉽고 흥미로운 정보
<네버랜드 플랩북> 시리즈의 가장 큰 장점은 당연히 ‘플랩’이라는 장치를 이용해 정보를 전달한다는 점이다. 직접 손으로 플랩을 들춰 보는 능동적이고 입체적인 활동은 아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며, 수십 개의 플랩 속에 담겨 있는 정확하고도 흥미로운 정보들은 아이들의 궁금증을 해결해 준다. 플랩 바깥쪽의 그림이나 설명을 먼저 보면서 플랩 속 내용을 상상한 다음, 실제로 플랩을 들추어 내용을 확인하면서 아이들은 재미있게 주제와 관련된 지식들을 쌓을 수 있을 것이다.
 
간결하면서도 정확한 정보가 가득한 그림
<네버랜드 플랩북> 시리즈의 그림들은 군더더기 없이 간결하다. 그렇지만 정확성을 잃지 않아 논픽션으로서 제 몫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지구 속으로》에서는 지구의 대륙들과 그 속의 나라들 그리고 강이나 폭포, 비, 산 등의 다채로운 자연환경을 그림으로 하나하나 보여 주고, 《탈것 속으로》에서는 여러 가지 탈것의 종류와 탈것이 움직이는 원리를 각각 친근한 그림으로 표현하여 아이들이 정보의 내용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한다.
 
전 세계 아이들이 가장 궁금해하는 주제
‘인체’, ‘공룡’, ‘정글’, ‘태양계’, ‘세계 지도’, ‘바다’, ‘우주’ 그리고 ‘지구’와 ‘탈것’에 이르기까지 <네버랜드 플랩북> 시리즈에서 선보이는 주제들은 시간과 공간을 초월해 대부분의 아이들이 가장 궁금해하고 좋아하는 분야이다. 또한 아이들의 일상과 전혀 동떨어진 지식이 아니라 ‘나’와 ‘우리’ 그리고 우리를 둘러싼 좁고 넓은 범위의 모든 ‘환경’과 관련된 주제들이기 때문에, 아이들이 더욱더 흥미롭게 책장을 넘길 수 있을 것이다.
 
 
 
<탈것 속으로>
 
★구급차 안에는 무엇이 있을까?
 
★비행기는 어떻게 하늘을 날까?
 
★불도저는 왜 대부분 노란색일까?
 
승용차와 항공기, 우주선, 배 등 하늘과 땅, 물을 가로지르는 여러 가지 탈것들을 하나하나 들여다본다. 킥보드와 자전거처럼 아이들이 일상생활에서 자주 이용하는 탈것에서부터 현금 수송차와 경주용 자동차, 정빙기처럼 쉽게 볼 수 없는 탈것들까지 다양한 탈것들을 골고루 알아본다. 이 책은 불도저, 트랙터처럼 공사장 또는 농장에서 사용하는 탈것들과 소방차, 구급차 같은 긴급 출동 탈것들이 가득하고, 푸드 트럭이나 이동 도서관 등 새로운 종류의 탈것들도 소개하고 있어, 호기심 많은 아이들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그뿐만 아니라 비행기, 돛단배, 자동차 등 하늘과 물, 땅에서 탈것들이 각각 무슨 힘으로 어떻게 움직이는지 그 원리를 알아보고, 킥보드나 비행기를 누가 언제 만들었는지 그 기원을 살펴보는 등 탈것에 관련된 폭넓은 정보들을 제공한다. 또한 킥보드를 탈 때 헬멧을 써야 하는 이유, 어린이 통학 버스와 관련된 수칙 등 안전에 관한 정보들도 포함하고 있다. 
 
 

저자소개

지은이: 헤더 알렉산더


《초등학생이 꼭 읽어야 할 세계 지리》, 《미술의 역사》를 비롯하여 수십여 권의 어린이책을 썼고, 《건설 현장과 기계가 하는 일》로 골드실 오펜하이머 토이 포트폴리오 베스트 북 어워드를 수상했다. 날마다 손가락으로 지구의를 짚어 보며 세계의 멋진 곳에서 사는 모습을 상상하는 게 취미이다.

 



역자: 우순교


한국외국어대학교 영어학과를 졸업한 뒤, 좋은 어린이책을 우리말로 옮기고 쓰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옮긴 책으로 《우산 타고 날아온 메리 포핀스》, 《뒤죽박죽 공원의 메리 포핀스》, 《경제가 재미있어지는 돈 이야기_ 돈이 뭐예요?》, 《경제가 재미있어지는 돈 이야기_ 돈을 벌고 싶어요!》 들이 있으며, 지은 책으로는 《가마솥과 뚝배기에 담긴 우리 음식 이야기》, 《공작아, 예쁘게 꾸미고 어디 가니?》, 《그림으로 세상과 말하다》 들이 있습니다.


그린이: 안드레스 로사노


런던에 살며 활동하고 있는 에스파냐 마드리드 출신의 일러스트레이터이다. 자연과 건축에 관심이 많고 누아르 영화와 프랑스 만화를 좋아한다. 그림을 그린 책으로는 《도시 땅속이 궁금해》, 《자동차 속이 궁금해》 등이 있으며, 〈월스트리트저널〉, 〈포브스〉 등 세계적인 잡지에 실리는 삽화 작업을 하고 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