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검색


시공그래픽노블

배트맨: 임포스터 #1

  • 판매가 7,000원
  • 책정보 무선 48쪽 167*257mm 2021년 10월 12일
  • ISBN_13 979-11-6579-726-3

  • 도서유통상태
  • 정상유통
  • 트위터 트위터 트위터 트위터
  • 크게보기
  • 구매정보

  • 책 소개
  • 저자소개
  • 보도자료

책소개

“그럼… 죽으러 왔던 거야? 아니면 도움이 필요해서?”
 
브루스 웨인이 배트맨으로 활동한 것은 겨우 1년 남짓이지만 그는 이미 변화를 이끌어내고 있다. 그러나 그 과정에서 강력한 적들이 생겨났다. 오랫동안 고담의 실세로 군림해 온 이들은 배트맨이 도시에 야기한 혼란을 달가워하지 않는다. 그리고 누군가 그를 무너뜨릴 계획을 세우기에 이른다.
두 번째 배트맨이 고담 곳곳을 누빈다. 그는 카메라 앞에서도 한 치의 망설임 없이 범죄자들을 살해한다. 이제 배트맨은 고담시경 전 병력과 고담에서 가장 부유하고 강력한 자들을 따돌리고 어떻게든 이 임포스터를 찾아내 누명을 벗어야 한다. 하지만 과연 마스크를 쓴 채 자신의 결백을 증명할 수 있을까?
감독이자 각본가인 맷슨 톰린(프로젝트 파워, 리틀 피쉬)과 아이스너 수상에 빛나는 서스펜스, 호러 아티스트 안드레아 소렌티노(조커: 킬러 스마일, 기디온 폴스)가 만나 암울한 현실이 반영된, 모든 주먹이 뼈를 부수고 모든 행동이 배트맨의 상상을 아득히 넘어서는 결과를 초래하는 완전히 새로운 고담시를 창조한다.
 
2022년 개봉 예정 영화 “더 배트맨”의 각본 작업에 참여한 작가 맷슨 톰린이 영화의 분위기를 그대로 살려 스토리를 쓴 3부작 미니시리즈. 10월부터 매월 1이슈씩 출간 예정이며, 2022년 2월 3부작을 모은 페이퍼백이 전 세계에서 동시에 출간된다.
 
※함께 읽으면 좋은 작품:
<배트맨: 이어 원>
<배트맨: 댐드>
<배트맨: 화이트 나이트>
<할린>
<조커: 킬러 스마일>

저자소개

지은이: 맷슨 톰린


맷슨 톰린은 넷플릭스 영화 “프로젝트 파워(2020)”의 각본을 썼으며 아자 가벨의 단편 소설을 원작으로 한 영화 “리틀 피시(2021)”의 각본과 제작을 담당했다. 2019년, 맷 리브스, 피터 크레이그와 함께 로버트 패틴슨 주연 영화, “더 배트맨(2022)”을 공동 집필했다. 2020년에는 세스 로건의 포인트 그레이 픽처스에서 동명의 만화들을 원작으로 하는 “피어 에이전트”, “미메틱”의 파일럿을 썼다. 현재 비디오 게임 캐릭터인 메가맨을 각색한 넷플릭스 영화와 터미네이터 프랜차이즈를 기반으로 한 애니메이션의 각본을 쓰고 있다.


역자: 전인표


DC 코믹스 전문 번역자. 주요 번역작으로 <디텍티브 코믹스 #27>, <디텍티브 코믹스 #1000>, <조커>, <배트맨: 화이트 나이트>, <배트맨: 로드 투 메탈>, <배트맨: 메탈>, <배트맨: 메탈: 다크 나이츠 라이징>이 있다. 그 외에 <프리 코믹북 데이 2019: 스파이더맨/베놈 #1>, <마인크래프트: 게임 속으로!>, <마인크래프트: 박쥐들의 밤>, <마인크래프트: 바닷속으로!> 등을 옮겼다.


그린이: 조디 벨레어


코믹 컬러리스트 조디 벨레어는 《배트맨》, 《데드풀》, 《비전》, 《인젝션》 등 여러 작품에 색채를 불어넣었고, 두 차례 아이즈너상을 수상했다. 그녀는 코믹북 업계에 더 다양한 사람들이 진출하도록 돕는 ‘Comics are for everybody’ 운동을 이끌었고, 최근 오리지널 작품 《레드 랜드》와 《버피 더 뱀파이어 슬레이어》 시리즈로 작가로서 새로운 도전을 하고 있다.



그린이: 안드레아 소렌티노


이탈리아 태생의 만화 작화가. 2010년 마브 울프먼의 <갓 오브 워> 그림을 맡으며 세상에 모습을 드러낸 소렌티노는, 이후 DC 코믹스에서의 <I, 뱀파이어>, <그린 애로우> 작업을 통해 특유의 섬세하고 화려한 그림으로 독자들과 평단의 찬사를 받는다. 2012년에는 ign.com 선정 ‘최우수 코믹 아티스트’에 올랐으며, 2015년 마블과 계약한 후에는 <언캐니 엑스맨>, <올뉴 엑스맨>, <올드 맨 로건> 등 다양한 엑스맨 시리즈에 참여했다. 2017년 마블의 초대형 이벤트 <시크릿 엠파이어>의 주요 작화가로 활약하며 이야기 전체의 절반가량을 그려 넣은 소렌티노는 현재 제프 르미어와 함께 이미지 코믹스 <기디온 폴스> 작업에 열중하고 있다.


top